영어 못해요.. 번역이 아니라 대충 해석한겁니다. 그냥 이런내용이다 라는것만 봐주세요! 지적 환영합니다.

 

 

UPDATE: 6/18/2019 – PC 1.52.100.1020 / Mac 1.52.100.1220

 

Hiya Simmers!

 

Is it hot outside, or is that just my gland problem? Anyway, let’s not worry about that - we’ve got some awesome new stuff to talk about! With all this Summer heat and with Sims 4 Island Living’s release just around the corner, we’ve got a few new free updates we are so excited to share with you! So let’s slap on some sunglasses, squeeze into that swimsuit, and dive on in...

 

뜨거운 여름과 Island Living 확장팩 개봉을 앞두고, 몇 개의 무료 업데이트가 있다고 합니다 

 

What’s New?

 

Randomize Traits Button:

A Randomize Traits button has been added to CAS and in the Live Mode Age-Up Molecule. Oh yes, it’s now just right there, waiting to be clicked. Over and over and over and over. I can’t really believe it either, but here it is. The dark days without this small hero are now just a distant unpleasant memory. From here on out, if you just want to grab-and-go your Sim’s personality and get the heck outta CAS, or if you want to add a little challenge to who your Sims might be, it’s just one click away. Jeepers, this feels good. Seriously, I’ve been wanting this forever.

 

특성 랜덤 생성 버튼!

심즈3에도 있었나? 안한지 오래돼서 기억은 안나지만 특성을 이제 랜덤으로 돌릴 수 있나봅니다. 챌린지가 더 간편해지겠네요!

 

Lounge Chair:

Everyone (even you) gets a FREE LOUNGE CHAIR! That’s right, we’ve added a delightfully Portable Lounge Chair, so you can now lounge by the pool the way you’ve always wanted: Laid back. With your mind on your Simoleons and your Simoleons on your mind.

 

Lounge Chair 자체는 푹신푹신한 거실 소파에 가까운데 수영장 옆에 놓으라는걸 보면 아마 수영장 베드가 추가되나보네요.

 

It’s Pride Month!

Show your pride with some fantastically colorful new clothing. The rainbow leggings are my personal favorite. Nah, maybe the body suit is my favorite. But now that you mention it, I can’t stop dressing my Sims in the new t-shirts -- created in partnership with the It Gets Better Project -- so I guess I just love it all! In addition, we’ve also included a selection of decorative Pride flags for hanging on your Sims’ walls. Finally, we’ve updated our bathroom door sets in-game so that every bathroom door also includes a gender-neutral version for builders, and includes a full suite of color swatches for mixing and matching to your heart’s content. Happy Pride Month, everyone!

 

성 소수자의 달을 심즈에서도 신경써주네요!

옷이 대량 추가되나보네요. 무지개 레깅스 또한 티셔츠, 한벌옷도 추가되었나봅니다. 그리고 깃발도 추가되었고 화장실 문도 성별 표기가 중립적인 문이 추가되나봅니다. LGBT 분들 모두 축하드려요! 

 

Stilt Foundations:

Or as I like to call them, High Heels for your House. Or House Heels. These things don’t need to be limited to just the tropics. Stilts are a great partner in crime to manipulated and flat terrain alike in any biosphere. You can find them in Build Mode alongside all the other regular Foundation types. Now go get your stilt on.

 

지지대

음.. 트로피칼 하와이 느낌나는 지지대가 추가되나봅니다.. ㅠㅠ 하도 돌려말해서 뭔소리인지 모르겠네요

 

Further Eaves Extension:

Now you can pull your Eaves… further.

 

이제 지붕의 처마부분도 조정할 수 있다네요!

 

More Door Colors:

Ok, we may have gone a bit overboard here… There are 350 new color swatches spread across all of the doors and arches in the base game catalog. If you’ve ever wanted matching doors in Light Brown, Reddish Brown, Brown, Dark Brown, Gray, White, or Black, then this is certainly the update for you!

 

문 커스텀 색들이 엄청나게 추가 됐습니다. 이제 선택할 수 있는 폭이 더 넓어지겠네요!

 

A Couple New Lot Traits:

  • Clothing Optional: This new venue-only lot trait will inspire your Sims to -- you guessed it -- get nude.
  • Off-The-Grid: Now you can live out your nomadic fantasy on any lot. Applying this lot trait will remove your Sim’s use of power and running water, but on the upside it keeps your bills down. Keep a lookout for existing objects with the “Works Off-The-Grid” note in the Buy Catalog.

두개의 새로운 부지 특성

선택적 옷차림 : 나체로 있을때 영감을 받는 괴짜 특성이 생기나봅니다 (의역)

속세에 벗어나겠어 : 심이 수돗물과 전력을 사용하지 않게 되고 청구서의 가격이 줄어드나보네요.

 

More Toddler Diaper Colors:

We added some L’il Swimmies Splashy Diapers! You don’t necessarily have to use them for splashing in the water, but that’s where our brains were at when we made them. We made these not only in anticipation for Island Living, but we also thought you’d appreciate more swimming options for your toddlers to use in the Seasons Kiddie Pool.

 

유아 기저귀 색 추가!

이번에 추가될 확장팩 준비와 아이용 수영장을 사용하기 위해 만들었나봅니다. 아이용 수영장이 있는진 모르겠어요.. 사계절을 산지 얼마안돼서... 봄 즐기는중..

 

 

Back Float:

A new Back Float interaction is available for Sims swimming in the pool. Click on that water. Try it out. Take a load off.

 

심문명에 배영이 보급되어 이제 심들이 이제 배영을 배웠다고 합니다

 

Fishing Additions:

Brace yourself, we’re about to cast you into a deep dive…

  • We added several new interactions to allow players to fish in different ways and interact with other Sims around fishing activities.
  • Sims can perform a few new Fishing-based socials to gain useful info (via UI TNS/Notebook) and push NPCs to Fish.
  • Fishing is now joinable.
  • Improved fishing interaction tuning and autonomy to make the interaction more efficient and fun.
  • Upper skill levels now provide more meaningful rewards, with new Interactions added to Fishing skill levels
  • New high skill cast interaction “Angle for Big Catch” increases chance of getting rarer fish.
  • New high-skill VFX visuals on Rare fishing spots.
  • Ability to now “Mentor Sims in Fishing.”
  • Fishing UI has improved information, including Notebook info with Bait information.
  • Tuning for fish that can be caught is unique per world & more fishing spots added to some of our previously shipped worlds.
  • New bait preference system applied to most existing fish that modify catch chances.

 

Ceiling Fan Updates:

Ceiling Fans will now cool a room if you have Seasons and the fan is on. Oh yeah, speaking of which, we also added the ability to turn them On and Off. And while we were at it, we figured we’d make them dry off damp Sims too.

 

Ceiling Objects Build Sort:

We also added a new Ceiling Objects Build sort category to make things like Fans easier to find.

 

Swimming Things:

There is now a chance for interesting things to happen to your Sims while swimming, like getting a cramp or losing their suit (eek!). Swimming also now gives your Sims a boost in Fitness skill gain.

 

Part-Time Jobs Update:

And last but not least (you still with me?) all existing Part-Time Jobs are no longer just for Teens. That’s right, now elders could work as Fast Food Employees. Young Adults could be Babysitters if they want. Why not? The Part-Time world is your oyster. Oh oh oh -- and one last thing on that note: You can now have two Part-Time Jobs at once and pick between shifts. Wowee.

 

And now on to the unintended features…

 

General Issues.

  • Toddler’s Needs will now always be refilled while they’re at daycare.
  • Exterior trim now correctly applies to rounded flat blocks.
  • Adult Sims will now be able to successfully put Toddlers to bed. I wonder what their secret is. I may need to tap them for tips.
  • Sims on fire are now able to safely extinguish themselves in a pool. That’s refreshing.
  • The Dizzy Palms Ceiling Fan’s blades now tilt in the right direction.
  • Toddlers will no longer be put down from the high chair before they’ve finished eating. Patience mama, they’re still learning.
  • Gender Preference now affects flirt options.
  • Teen Sims will no longer spin into their Everyday outfit when going to school. If Randy wants to wear his swim trunks to school, well that’s Randy’s business.
  • Flirting with another Sim in a group conversation no longer increases the entire group’s Romance with you. That was awkward.
  • NPC Invites for Talent Showcase and Lounge will now take you to the appropriate venue.
  • We have fixed that bizarre issue where you’d have your Sims travel home, and then you load into your home lot, and your Sim’s skewer thumbnails are all greyed out like they’re not there, but when you hover over the skewer it tells you your Sims are at home. But like, they’re not at home. You’re staring at this empty lot, unable to play your Sims and you’re like.. “Is this even my home?”. And you start to question whether you selected the right lot on the map, but then you’re like “Wait, yeah - this is totally my home. But where are my Sims? It’s telling me they’re at home, but they’re not here.” Anyway, this should be fixed now.
  • Ghosts will no longer be obsessively calling you 5-ish times a day to see if you want to come over and hang out. They’ve been working on their self-control and are limited to at most one call per day now.
  • Terrain Paint now functions properly on Laptop Mode for AMD graphics cards.
  • NPC Sims will no longer get a sudden need to get nude after waking up if they have traveled off-lot and returned while you are visiting them. This one was weird. I wish I could show you the bug video.

 

Get Famous

  • We’ve toned down the amount of excitement that occurs when a celebrity makes an appearance outside of Del Sol Valley. They should be showing up outside of Del Sol Valley less often as well, so that should cut down on the ruckus.
  • It was a setup! I’ve been framed! It wasn’t me, I swear! You’ll pay for this! You got the wrong guy, it was Wilma! Wilma, I tell you! Celebrity Sims will no longer be falsely accused of stealing things. And for Wilma’s sake, I hope they get over what happened in the past.
  • Captain Sigma’s Gig costume no longer includes a chicken mask. That was a fowl fashion choice.
  • Performing “Tell a Group Story” Interaction Goals will now complete for the Fan Meet & Greet Event.
  • We fixed the issue with Del Sol Valley’s terrain disappearing when View Distance was set to High. Graphics cards (that we know of) that were affected by the issue:
    • Intel HD Graphics 3000
    • Intel HD Graphics 4000
    • AMD Radeon R6 Graphics
    • ATI Mobility Radeon HD 5145
    • NVIDIA GT 120
  • We fixed the Del Sol Valley skyline texture glitch after exiting CAS.
  • Elder Sims will no longer have the option to retire from the Acting Career, just to be met with a sad, sad reality. Before they were taunted with a TNS telling them they got this big great pension and now they can sit back and relax, but the pension amount was §0. That’s just so dark…

 

Seasons

  • Now, if you travel during a holiday, the holiday decorations on your neighbor’s homes will be removed after the holiday ends. They were admittedly being either a bit overly festive or just a tad lazy. Either way, it’s been dealt with.
  • Sims will no longer gluttonously guzzle/gulp/slurp/chug water/milk/orange juice during events. No need to be so shellfish.
  • Jogging Vampires will no longer hold an umbrella while jogging because that’s just silly.

 

Cats & Dogs

  • Strays can now eat and use litter boxes without having to make the lot a Cat Hangout. You poor poor babies. You’re safe now.
  • Existing Sims/Saves will once again be able to lecture their pets. Now you can let Biscuit know how you truly feel when she jumps up on the counter.
  • It’s been ongoing, but we are actively calming those overly excited pets. Your queue should no longer fill up with a stack of a zillion bubbles from your pets when you run certain interactions. We’ve been working on this issue for a while with a few other fixes, but it’s been rearing its head with new repro steps here and there. So hopefully this fish sticks.
  • Having a puppy or kitten nearby will no longer interrupt your Sim’s bath or shower. We swear they weren’t doing that on porpoise.
  • Sims are now able to walk through doors with Country Curtains.

 

City Living

  • Building pieces in apartments will no longer be invisible when viewing from the upper floor. That must have been very disconcerting to not know what happened to your stuff.
  • Cleared out some pesky extra plants floating around the Romance Festival.
  • Your Sims should now be able to buy art from the Street Gallery object during a Yard Sale.
  • Oh this one’s a doozy. Get this: Talking John and Potty Mouth 2.0 toilets no longer play their sound on an endless loop when a child Sim runs the Use & Massage interaction, even after the toilet is destroyed. Bonus points to SimGuruJill for keeping a straight face writing that one.
  • Foundations will no longer cut out the floor of a Penthouse.
  • Coffee and Tea is safe to drink again. Sims will no longer receive the “Lethal Heat” buff and die upon returning home after drinking three hot beverages.

 

Get Together

  • Empty Clubs will no longer linger in your Clubs Panel. They are now self-aware enough to know when the party’s over and it is time to go home.

 

Get To Work

  • Coworkers are now spawning for the Science career. Yes, they missed you too.
  • Breast Feed is no longer available for male Sim parents of non-alien babies. Only alien spawn possess the cosmic knowledge of the most nourishing MANaries.

 

Strangerville

  • We fixed some buggy dog-walking behavior in Strangerville.
  • We shortened up the time it takes to complete the Give Orders Daily Task in the Courageous Captain Rank of the Officer Branch of the Military Career. That was a mouthful.

 

Jungle Adventure

  • You will no longer receive countless notifications when you leave your kitten or puppy at home while vacationing in Selvadorada.

 

Vampires

  • Vampire Sims will now once again gain points after they reach the Grandmaster level on pre-April (2019) patch saves.
  • Your Vampires will no longer be unrightfully chastised by NPCs for drinking their blood after they specifically asked if it was ok. Like, I’m trying to be polite here and you said it was fine, and now you’re like all bent about it… what gives?
  • Perfect Sun Resistance Vampires will no longer use umbrellas when routing in the sun. Flaunt it, baby.
  • We fixed the weirdness with trying to add points while drinking the Draught of Reconfiguration. Now you should be able to add points just fine and your options won’t be greyed out.
  • Cured Vampires will now change body temperature. Why you gotta be so cold?

 

Laundry Day

  • Sims will now hold laundry bags the right way. What is the right way, you ask? Trust me, it’s better than how they were holding it before.

 

And now to wrap it all up, let’s get playing! I hope you enjoy your summer updates and have yourself one wonderful day today.

 

Stay Cheesy,

-SimGuruJill

본인 메모용@@@

 

 

1. 스트릿한 느낌의 옷 상점

https://3dufasion.taobao.com/search.htm?spm=a1z10.5-c-s.w5002-21001319987.1.70885b40nGpdXb&search=y

 

店内搜索页-3Du家-淘宝网

装修此页面

3dufasion.world.taobao.com

 

2. 옷이 존나 싸고 데일리, 유니크 극과 극으로 나뉜 이쁜 상점

https://like-yy.taobao.com/search.htm?spm=2013.1.w5002-18594095500.1.689f24d8YljGaI&search=y

 

店内搜索页-女装地摊价 金冠实力女装-淘宝网

 

like-yy.world.taobao.com

ps. 옷을 코디해서 세트로 파는 경우가 많은데 다 싸서 사기템

 

 

3. 페미닌, 바지가이쁜 샵

https://shop109847364.taobao.com/search.htm?spm=a1z10.5-c.w5002-21608182150.1.2f1f428eQJdmTH&search=y

 

店内搜索页-港味潮人馆-淘宝网

装修此页面 宝贝分类 关于快递 本店默认发圆通、天天 发顺丰、EMS补邮费差价(港、澳、台地区不包邮)。 关于色差 本店商品均为实物拍摄, 色差已减至最小,因显示器不同存在轻微差异。 店铺最新动态,请关注我们的官方微博:港味潮人馆

shop109847364.world.taobao.com

 

4. 싸진 않지만 무난한 데일리샵 

https://shop113879982.taobao.com/search.htm?spm=2013.1.w5002-18061590174.1.3bec5b81POdiRZ&search=y

 

店内搜索页-HoneyRain韩国合作店 每日上新-淘宝网

 

shop113879982.world.taobao.com

 

5. 신발신발 종류별로 예쁜거많음

https://mlx8888.taobao.com/shop/view_shop.htm?spm=a1z0d.6639537.1997196601.289.642b74847trk5O&user_number_id=902136403

 

首页-时尚麦乐潮流女鞋馆-淘宝网

 

mlx8888.world.taobao.com

 

6. 와! 이쁜 에꼬빽! 커피보다 싸다!

https://shop112342992.taobao.com/search.htm?spm=a1z10.1-c.w5002-8077566207.1.79214b5c4I1w5T&search=y

 

店内搜索页-YOHOO!-淘宝网

装修此页面 店标

shop112342992.world.taobao.com

 

-> 발견하면 주기적으로 수정함

 

20190502 최초작성

중학교 3학년때 였던가?


우연히 엑스레이를 통해 잇몸 속 영구치가 잘못된 치아인것을 알게 되었고 이후 수술을 통해 유치와 영구치를 둘다 제거했다.


유치와 영구치가 둘다 사라져 빈땅이 되어버린 잇몸에게 보정기를 씌우지 어느덧 4년이 되었고


스무살이 된 지금 주인이 오랫동안 없었던 빈땅에 재개발을 시작하기로 했다.


오랫동안 주인없는 땅인지라 잇몸이 푹석 꺼져있어 꽤 많은 뼈이식을 받아야 했다. 


볼따구에 차있는 공기주머니도 이빨쪽으로 많이 내려와있는 얼굴형이라.. ㅋㅋㅋㅋㅋ


의사쌤 말로는 정말 힘든 유형이라고...



"나 임플란트 하러가"


"??????"



돌도 씹어먹을수 있는 나이에 가짜이빨을 심는다니, 황당하기도 하여라..


친구들의 놀라운 반응을 뒤로한채 예약된 치과로 향했다.



1. 임플란트 시술 동의서


이름적고 서명하는 간단한 동의서와 주의사항이 적혀있었다.


2. 입안 마취주사 후 줄기세포 치료?를 위한 피 뽑기


상악 안쪽 잇몸에 놓는 주사는 아프지 않았으나 입천장에 놓은 주사는 꽤나 아팠다ㅠㅠ 


얼굴반쪽이 마비되면 웃을때도 마취 안된쪽만 웃는다ㅋㅋㅋㅋ 그리고 입안 헹굴때 줄줄 샌다(...)


또한 줄기세포 치료로 더 빠른 치료를 돕는다며  서비스로 진행 해주고 있다는데 피를 어마어마하게 뽑아갔다ㅠㅠ 너무 아팠어..


3. 긴 머리를 화사처럼 묶은 후 수술모자 착용


간호사분들 께서 숱이 많다며 경악을 금했다. 결국 머리끈을 두개 사용했다(...)


4. 입안을 갈색 마시멜로 솜으로 소독 후 식염수로 입안 헹구기


맛 없다ㅠㅠ 식염수도 짜고 맛없었다


5. 갈색 마시멜로로 소독후 알코올로 소독(얼굴 피부)


이 과정이 은근 힘들었다. 마시멜로까진 괜찮았으나 알코올로 얼굴 반쪽을 닦으니 알코올 향 때문에 숨을 쉴수 없었다ㅠㅠㅠ


6. 수술 천으로 덮고 수술 시작


마취는 충분히 잘 진행되어 드릴 소리와 촉감만 느낄수 있었다. 이를 크게 벌려야 하는것도 있었지만 신경치료보다


훨신 아프지 않아서 중간에 졸기도 한 것 같다.


의사 선생님께서 파이? 직경을 얘기하며 드릴을 교체했다. 3.7? 3.8? 이렇게 바꿨다.


그리고 드릴을 박는 과정에서도 카운트 업을 하는 것 같았다. 나는 34에서 멈춘걸로 기억.


7. 수술과정보단 수술후 관리가 더 힘들다...


수술 끝나고 들은 유의사항이나 관리가 나에겐 꽤 귀찮았다ㅠㅠ


1. 한달 반 금주, 딱딱한거 씹지 말기, 뜨거운것 먹지말기

-> 대학 신입 2월에 금주령이라니 그것 까진 참을 수 있었지만 딱딱한것을 못씹기 때문에 깍두기는 빠이빠이다ㅠㅠㅠ


2. 가글가글 약도 꾸준히

-> 이미 매일 먹고있는 척추약도 가끔 까먹어서 문제인데ㅠㅠ


3. 사우나, 목욕 같은 습기 찬곳 금지

-> 욕조가 있는 호텔을 예매하고 싶었는데 계획이 무산 되어버렸다...



또한 소독하러 와야 한다던가, 실밥을 풀러 와야 한다던가 은근은근 귀찮았다


그리고 끝이 아니라는것ㅠㅠ 


6개월 후에 이제 예쁜 가짜이를 박으러 가야 한다.




8. 수술끝난 직후(당일)


입에 거즈를 물고 수술을 끝냈다


끝난 직후엔 뭔가 멍해서 (졸았던것이 한 몫한듯) 파노라마 엑스레이 찍을 때도 멍하게 있었다.


아이스팩을 받고 찜질하며 집으로 갔는데ㅠㅠ 라면이나 오뎅이 너무 먹고싶었다 흑흑


하지만 5일동안 죽신세라 너무 슬펐다


수술은 11시 반부터 시작해 1시 반쯤 끝났는데 새벽 12시 40분인 지금도 마취가 안풀렸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수술 끝난후 진통제도 놔주어서 아플 걱정은 없을 것 같다.


하지만 뼈 이식을 하면 많이 붓는다고 하는데 벌써부터 부은 느낌이다ㅋㅋㅋㅋㅋ



치과선생님도 너무 착하셔서 좋았고 아프지 않게(심지어 졸았으니..) 해주셔서 너무 고맙다!


오늘 점심저녁으로만 죽먹었다!ㅋㅋㅋ



아무튼 임플란트도 꽤 잘된것 같아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다운 스무살 임플란트 후기  (0) 2019.02.02
랩노쉬 푸드쉐이크 그레인 마이쪙  (0) 2018.08.29
ㅈ같은 원드라이브 탈출기  (0) 2018.08.16
2018.07.01  (0) 2018.07.01
2018.04.22  (0) 2018.04.22
I AM  (0) 2016.07.25


<본격 스타벅스 감기환자 전용 세트메뉴>



친구와 함께 공부 약속을 잡았고 시간은 저녁즈음이었다.


서로 배가 고팠고 배를 채우기 위해 친구는 뉴욕치즈 케이크를, 나는 뜻뜻한 한끼가 될 것 같은 현미 크림 스프를 시켰다.


친구는 초코크림프라푸치노를, 나는 이프리퀀시를 위해 신 메뉴 중 하나인 레몬진저차이티를 시켰다.


스프는 크림을 보고,


음료는 레몬을 믿고 시켰다.


진저가 뭐 얼마나 진저하겠어~ + 크림스프라니 맛있겠네~ 라는 생각과 함께 말이다.


악몽은 그때부터였다.


레몬진저차이티라는 이름을 믿으면 안된다.


이 메뉴는 진저차이레몬티다.


또한 스프도... 모르겠다... 


하지만 스프와 함께 주었던 비스킷은 맛있었다.


일단 그 레몬진저차이티, 아니 진저차이레몬티의 맛을 설명하자면


정말 한입 들이키자마자


아 이번 메뉴 제대로 실패했다 + 정말 감기가 나아지는 맛이다.


라는 생각이 들었다.


물론 난 감기에 걸리지 않았다.(심지어 아이스다)


내 혀를 이프리퀀시 스티커와 맞바꾼 느낌이었다.


레몬맛은 정말 이프로 음료의 복숭아만큼 난다.


밑에는 레몬과 생강을 간건지 레몬만 간건지 생강만 간건지 모르겠지만 


일단 유자차 밑의 건더기 같은 비주얼을 가지고있다.


최대한 섞고 그 건더기들을 피해서(안피하면 건더기가 빨대를 타고 올라오거나 음료가 못올라오게 막는다)


빨대를 살짝 올려 마시면


레몬맛과 건강한 생강맛이 아주아주 강하게 느껴진다.


결국 난 얼음을 다 녹여 희석해서 마셨다.


생강맛이 매우 진하고 레몬맛을 바라는 사람들은 안마시는 것을 추천한다.


물론 아이스가 티의 맛을 좀 다르게 바꾸는 특징도 있지만


만약 따뜻하게 먹는다면 정말... 감기환자가 된것같은 기분을 느낄 수 있다,


심지어 스프도 감기환자를 위한 것 같다.


물론 맛이 없다는 것은 아니다.


그냥.. 맛이 없는건 아니지만 감기환자를 위한것같다.


아 근데 그 스프랑 같이 나오는 비스킷에 스프를 찍어먹으면 맛있다.


하지만 그냥 스프만 먹는건 흐음....


크림스프는 맛는데 뭔가 크림스프가 아닌기분?


현미맛은 뭐 그렇게 느껴지진 않고....


나름 따뜻하게 배채울수는 있다.



솔직히 말해서 이때까지 먹은 스타벅스 메뉴 중에서 제일 worst 인것 같다...


사람마다 개인 취향은 다르지만 아, 레몬진저차이티는 아빠가 제일 좋아할 것같다.


음.. 일단... 젊은 사람들이 먹는다면,.. 조금 비추천하는 바이다....



아.. 그냥 펜케이크나 먹을걸....

애미야 너무 달다


로투스 뭐시기 커피가 인기가 많다고 페북이든 어디든 접한적이 있었는데


마침 집앞 엔제리너스에 로투스 비스코프 스노우라는 것이 있어 한번 시켜보았다.


솔직히 스타벅스가 비싸다는 이미지가 강한데 주변 커피집들 가격들 보면 전혀 그렇지 않다.


6000원이면 스타벅스 메뉴에서도 비싼 편이다.



일단 맛은 정말정말 맛있다.


로투스 과자는 어릴적 엄마 몰래 정말 맛있게 먹은 과자였기 때문에 믿고 먹었다.


음료 맛도 로투스 맛이 나고 로투스 부스러기들도 얹어져 있어 맛이 굉장히 있다.


하지만 어린 그때의 나와 지금의 나는 다르다.


어리다면 한참 어린 나이고 그만큼 단것도 잘 먹는 나이라지만 이건 너무 달다.


처음엔 맛있었어도 점점 단것에 혀가 아려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그래서 한 3분의 1은 남기고 버렸다.


이걸 먹는다면 혀가 단맛에 침식되기전에 재빠르게 먹어 해치우는 것이 좋다.


천천히 주기적으로 마신다면 혀가 눈치채고 경고 신호를 보낼 수 있다.


위에 꽂힌 과자도 맛있다. 시럽 뿌려져 있는거 모르고 손으로 집어먹다 손가락 빨아먹었다.


카라멜 냄새 맡으면 영화관 온 기분이다. 정말 달달~하다.


쨌든 맛있었음.

친한 동생과 공부도 같이 할겸 텀블러도 들고왔는데 동생으로부터 새 음료 출시 소식을 들었다.

몬스터 카푸치노 & 뱀파이어 프라푸치노



오른쪽이 몬스터 카푸치노. 왼쪽이 뱀파이어 프라푸치노다.

평소엔 머그잔으로 받거나 아주 가끔 각진 아이스 컵으로 받았는데 이번에 처음으로 저런 매끈하고 예쁜 컵을 받아보았다.

(뒤쪽에 몬스터 얼굴을 위해 포기한 텀블러가 보인다.)



내 몬스터 얼굴은 꽤 양호한 편이다.

(콧구멍에 빨대를 꽂고 싶었으나 미안해서 못함)

인스타그램에 #몬스터카푸치노 를 검색하면 가지각색의 몬스터 얼굴을 볼 수 있다.

한참을 웃었다. 엄청 웃기다...

커피 실력과 그림실력은 관계가 없다는것을 증명해주고있다.


맛은 음.. 밍밍하다. 다들 평을 그렇게 좋게 주진 않는것 같던데 그래도 먹을만하다.

카푸치노인데 좀 더 밍밍한 카푸치노.

그래도 몬스터 얼굴때문에 먹는거니까 괜찮다.



동생꺼는 뱀파이어 프라푸치노. 아씨 치기 어렵네 프라풏ㄴ푸ㅜ풒ㅍ

딸기 드리즐이 컵 안에서 흘러내리는걸 보고싶었던 동생은 컵을 보고 조금 낙담해 한 것 같았다.

생크림 위에는 귀여운 박쥐들이 박혀있다.

왠지 좀 불쌍한 기분.


맛은.. 음.... 음..... 딸기쉐이크같다.


한입먹어서 자세히는 말 못하겠다. 근데 첫입먹고 내가 스타벅스를 온건지 스무디 킹을 온건지 라는 생각에 휩싸였다.

맛이 없지는 않지만 보통 스타벅스의 커피를 마시던 사람에겐 그렇게 추천하진 않는다..






성의 없게 찍은 사진


스타벅스 골드카드를 잃어버려서 재발급 받았는데 디자인이 낯설다

좀더 예쁘다

지갑에 넣으면 슬쩍 보이는 세이렌 얼굴이 귀엽다

예전보다 더 골드골드해져서 더 조타

아이 이뽀라~_~


요즘 원장님 첨삭 받는 시간이랑 저녁시간이 겹쳐서 나가서 먹기가 애매해져 버렸다.

그래서 학원 가는길 편의점에 들러 저녁을 사곤 하는데 유투브에서 본 랩노쉬 푸드쉐이크가 있었다.

젊은 사람들을 타겟으로 한지라 디자인이 갬성 인수타구뢤 스럽다. (예를 들어 메인 사진이라던가)


건강을 강조하던 기존 쉐이크보단 예뻐서 좋다.

그리고 딱 밥값이다 3900원... 


평소에 먹는 편의점 끼니 중 삼립에서 파는 치즈팡 + 500mL 우유 콤보를 좋아하는데 3000원 중반대다.

그래서 저거나 그거나 비슷해서 그날 그날 골라 산다.


편의점에는 그레인, 블루베리 요거트, 쿠키앤크림 이렇게 세가지가 있는데 

아직 쿠키앤 크림은 먹어보질 않았다. 물론 다른 맛도...


블루베리 요거트는 그 불가리스?? 요구르트 맛이 난다.


그레인 맛은 예상한것 처럼 미숫가루 맛이 났는데 조금더 인공적인...? 그런 미숫가루 맛이다.

꿀을 넣어 먹으면 맛있을것 같지만 그러면 간편식의 의미가 사라지므로.. 깔깔...


암튼 맛있다. 입이 매우 짧은 나로선 이런 음식 대용 음료가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

대신 간식으로 먹기엔 달지않아서 그렇게 맛있어!! 이런 느낌보단


음 든든하고 맛도 좀 있네~ 이런느낌이다. 어르신들 좋아할 것같다. 고소해서..

할머니 한번 드려봐야지


학원에서 이걸 사들고가면 이동하지 않고 교실에서 먹을 수도 있고 다 먹으면 물병으로 활용하기 좋다.

 

나중에 그레인만 통으로 사놓고 하루에 끼니 떼우는 용으로 사기 좋을 것 같다.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다운 스무살 임플란트 후기  (0) 2019.02.02
랩노쉬 푸드쉐이크 그레인 마이쪙  (0) 2018.08.29
ㅈ같은 원드라이브 탈출기  (0) 2018.08.16
2018.07.01  (0) 2018.07.01
2018.04.22  (0) 2018.04.22
I AM  (0) 2016.07.25

무슨 충돌이 일어난건진 모르겠으나

마이크로 소프트 오피스와 vs code , 아톰 까지 안되길래 빡쳐서 컴퓨터를 밀어버렸다.

물론 백업은 했으나 다시 까는게 너무 고됐다.


그 이후 윈도우 설정에서 그냥 멋모르고 다음다음 누르다가 원드라이브를 기본폴더로 지정했나보다.

개빡친다.


폴더에 체크모양과 엑스모양이 있는데다가

또 경로엔 이상한 onedrive 가 꼽사리 껴져있길래 혈압이 상승했다


처음엔 이성을 잃고 원드라이브를 냅다 삭제했는데 그랬더니 내 문서가 documents 에서 돌아오지 않는 사태가 벌어졌다.

결국 원드라이브를 다시 깔아 경로를 새로 설정해주니<- 이게 제일 중요.. 어디 새폴더 만들어서 쳐박아 둬야한다. 경로가 정상으로 돌아오더라.


혈압 올라 미치는줄 알았다.


안그래도 밀어서 귀찮아죽겠었는데 어휴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다운 스무살 임플란트 후기  (0) 2019.02.02
랩노쉬 푸드쉐이크 그레인 마이쪙  (0) 2018.08.29
ㅈ같은 원드라이브 탈출기  (0) 2018.08.16
2018.07.01  (0) 2018.07.01
2018.04.22  (0) 2018.04.22
I AM  (0) 2016.07.25



**꼭 섞어마시자**


안섞어 마시면 식감이 괴상하다. 


너무 이상해 직원이 했던 말을 곱씹다가 섞어먹으라는 말을 겨우 떠올렸다.


여기 엔젤리너스만 그런건진 모르겠는데 컵이 꽤 예쁘다. 근데 설거지하기 좀 힘들어보임.


맛은.. 한라봉을 껍질째 갈아서 사이다에 타 마시는 느낌.


갈린게 그대로 느껴진다. 


레몬에이드는 왜 단종됐는지 모르겠네.


한라봉 특유의 달콤새콤한맛은 거의 나질 않는다. 


식감이 정말 정말 음.. 싫다.


집앞에 스타벅스가 생겼으면 좋겠다. 엔젤리너스랑 투썸밖에 없어서 슬프다.


한라봉을 갈아서 나온 알갱이들이 입 사이사이에 자꾸 낀다.


근데 이걸 또 뺄때마다 식감이 이상하다.


5900원이나 하지만 그만한 맛은 안하는것같다.


우리집앞 엔젤리너스만 해당하는 걸 수도있지만 그다지 맛이 정말 있었다 라고 생각하는 메뉴는 없었다.


ㅠㅠㅠ





카페인이 다량 함유 되어있는 콜드브루다


카페인 겁내 많아서 3분의 1만 먹어도 심장이 쿵쾅쿵쾅쿵쾅 거린다


얼음을 따로 주지않으므로 꼭 얼음을 부탁해 희석해 먹도록 하쟈


나이트로 콜드브루를 그란데 이상먹는 사람들을 보게된다면 카페인 괴물이거나


그날 밤 자면 안되는 사람들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이걸 시킨 시간이 6시쯤이였는데 아직도 심장이 쿵쾅쿵쾅쿵쾅쿵쾅쿵쾅


심지어 다 먹지도 못했다 곧 마감인데 시펄


아 그리고 질소로 가득찬 친구고 독특하게 내비두면 검게 변한다


흑맥주 코스프레를 할 수 있다.


콜드브루랑 나이트로랑은 맛이 솔찍히 다르다. 


물론 저렇게 예쁜 갈색일땐 굉장히 넘김이 부드럽고 (몰캉말캉)


질소가 다 빠져나가면 일반 콜드브루보다 쓴맛이 강해진다


방금 맛을 다시 확인하려고 한모금 마셨는데 심장이 빡쳤나보다


더 쿵쾅거릴것같다 ㅅㅂ


나이트로 콜드브루는 모든 스타벅스 매장에 있는 음료가 아니고


나이트로 콜드브루라는 매장에서만 파는 독-특한 음료다.


참고로 오리지널 말고 다른 퓨전 나이트로 콜드브루는 추천안함...


가격은 올라가면서 맛은 별거 없다


심지어 오리지널이 더 맛있다


콜드브루 덕후로서 솔직히 카페인만 아니면 자주먹을텐데...


아 그리고 나이트로콜드브루를 위한 컵에다가 담아주기 때문에


다른사람들에게 아 난 존나 독특해요 라는 과시용으로도 쓸수 있다


(얼핏 보면 다스부츠)


수학은 정말 정말 어렵따


어릴땐 단순계산이 제일 싫었는데 지금은 단순계산이 제일 좋다


그래도... 국어보단 좋아... 시바...


음 그럼 이만 직원이 마감한다고 말하러 오기전에 도망가야겠다


파트너들도 얼마나 귀찮아 할까.. 


10시 50분쯤 되면 일일히 모든 매장 안 손님에게 다가가서


곧 마감한다고 알려야하니...


그러니 알아서 빠져줘여한다 솔직히 스벅은 다이소처럼 한 50분부터


마감한다고 방송을 틀어놔야한다


파트너들이 너무 힘들어보인다굿!






스타벅스 피지오 시리즈 중 가장 인기가 많을거라고 장담하는 음료다.


커피가 아닌 탄산음료임에도 불구하고 카페인이 들어있다(...!)


필자는 녹차를 좋아하지 않고 다른 피지오 메뉴들도 그닥 마음에 들지 않기때문에 스타벅스는 여러번 가도


피지오라인은 이것밖에 먹어보질 못했다. 라임이기 때문에 라임 베이스 맛이 난다. 


레모네이드를 좋아한다면 이런 종류도 좋아할 것이다.


피지오 음료수는 만드는 스타벅스 파트너마다 맛이 천차만별이라 잘만들어주는 피지오 장인 파트너를 잘 만나야한다.


난 개인적으로 쿨 라임 베이스 '많이' 탄산은 '엑스트라로' 바꾸어서 먹는 편이다.


아 그리고 피지오라는 이름은 스타벅스네에서 독자적으로 개발한 고오급 탄산을 피지오라고 부르는건데


난 솔직히 피지오라고 다른 탄산음료랑 비교되고 그런건 없는것 같다. 


가격도 고오급이다. 일반 에스프레소 종류 커피보다 스타트 가격이 비싸다. 뭐.. 다른 라인도 그렇게 되어있지만..


쨌든 고오급 음료수다. 그래도 맛있어서 마니아층이 잘 형성되어있다.


나는 저 라임슬라이스를 한번도 안먹어 봤지만 아는 사람에게 맥여본 결과 먹어도 나쁘지 않다라는 평을 들었다.


강력추천추천


12